본문 바로가기

캠핑/캠핑용품10

구이바다 BBQ그릴 코베아 3way 가스 BBQ(KG-0904P) 바비큐 그릴, 팬 그리고 버너 트랜스포머 같은 코베아 3 WAY 가스 BBQ. 얼마 전 아내 친구 가족과 함께 캠핑을 갔는데 "구이 바다"라는 것을 가져온다길래 저는 꾸이꾸이 같은 거라 생각했어요. 처음 3 웨이 그릴 구이 바다라고 길래 뭔가 싶었네요. 그냥 일반 휴대용 가스레인지의 또 다른 형태입니다. 굉장히 유용하더군요. 다만, 3가지의 형태로 트랜스포머처럼 변신을 하는 재주를 가진 제품이죠. 휴대용 가스레인지가 없는 집이라면 구입할 만하겠지만, 이미 휴대용 가스레인지나 버너가 있으신 분들은 차라리 그 돈으로 괜찮은 코펠 세트를 구입하는 것이 현명해 보입니다. 꼬치 걸이 장착 스테인리스 그릴로 꼬치구이 형태로 갓 잡은 생선을 익혀 먹는다던지 할 때는 요긴하겠지만, 전골이나, 국을 끓인다던지 하는 것은 충분히 코펠의 영역에서 해결 .. 2021. 3. 19.
바닷길 선발대 이벤트 에디바우어 캠핑의자 바닷길 선발대 이벤트 에디 바우어 캠핑의자. tvn 본방사수 이벤트 같은데 응모를 종종 하지만 당첨은 처음이다. 바닷길 선발대 시청 중에 티브이 화면을 찍어서 문자로 보내는 이벤트에 응모했더니 에디 바우어 캠핑의자에 덜컥 당첨이 돼서 배송돼 왔다. 요새 경량체어로 바꾸던 중이라 사실 이런 의자... 안 쓰지만... 낚시 다닐 때 들고 다니던 10년 된 버펄로 캠핑의자를 버리고 이 녀석으로 대체할 작정이다. 에디 바우어 캠핑 체어 가격은 무려 4만 5천 원. 사실 4.5만 원이 뭐 대단히 비싼 가격은 아니지만... 이게 필요 없어서 당근 마켓에 팔려고 보니까 누가 이미 만원에 올려놨다. 우어~ 4.5만 원짜리 새 제품을 만원에 파느니 그냥 낚시 다닐 때 들고 다니자 싶어서 오래된 의자를 버리기로 마음먹었다.. 2021. 1. 29.
' 캠핑용품 수리 - 10년된 고장난 캠핑냉장고 수리완료! @2014.05.07 18:07 #hifi 10년 된 고장 난 캠핑 냉장고 수리한 썰 처가 10년이나 창고에 처박아뒀던 캠핑용 냉장고를 이번 주말 캠핑 때 쓰자고 해서 꺼냈더니, 냉장은커녕 온도가 40도까지 치솟는다. 냉각수를 보충해도 냉각수가 돌지를 않는다. 분해를 해보니 펌프가 나갔다. 나간 정도가 아니라 썩었다. 모터 뱅크라는 곳에 DC워터펌프를 주문! 오늘 드디어 DC워터펌프가 도착했다. DWP-370C (12V) 21,450원! 모터 뱅크 상품 상세보기 고장 난 펌프의 전선을 모터 쪽에서 잘라내고, 구입한 12V DC 물펌프의 잭 쪽에서 잘라서 전선을 결합한 뒤 절연을 위해 글루건으로 전선 피복이 벗겨진 부분을 덮었다. 기존의 고장난 워터펌프에서 개스킷과 파이프를 분리해내고, 넓혀진 호스는 잘라.. 2020. 8. 4.
📍 스노우피크 컵 티타늄 싱글머그 폴딩컵 캠핑용품 스노우피크 컵 티타늄 싱글 머그 폴딩컵. 캠핑용 컵을 캠핑에서만 쓰라는 법 있나! 당연히 사무실에 자랑질하러 들고 갔지. ㅋㅋㅋ. 근데 캠핑에 관심 있는 사람이 딱 한 명 밖에 없더라는 ㅜㅜ 스노우피크컵에 커피를 내리고 있으니까, 캠핑이 취미인 차장 한 분이 알아봐 준다. 뿌듯하다. ㅋㅋㅋ 매쉬 파우치는 스노우피크 티타늄 폴딩 싱글 머그 450 컵에는 제공되지 않는다고 한다.(ok아웃도어 고객센터 왈! 아니믄 죽는다. 니들...) 더블 머그 220 티타늄 머그에 제공된 매쉬 파우치에 담아왔다. 컵 마개는 별매다. 7천 원이나 하는 제품이다. -_-;; jura 에스프레소 머신으로 에스프레소를 내려서 얼음을 담아 내면 아이스 아메리카노~ 최초작성일 2014/05/23 15:35 2020. 1. 29.
✈ 캠핑용품 코오롱스포츠 충전식 랜턴 VISION (led방식) 2014/05/26 15:27 캠핑용품 코오롱스포츠 충전식 랜턴 VISION 코오롱스포츠의 충전식 LED 랜턴은 항공모함 같은 랜턴이다. 본체는 충전식으로 충전하고, 2개의 자 랜턴이 분리된다. 건전지 수납식으로 분리되었을 때는 자체 건전지로 불을 밝히고, 합체되어 있을 때는 충전된 본체의 전원으로 4면으로 빛을 비춘다. 220V와 시거잭 아답타 모두가 제공되고, 전용 캐리어가 제공된다. 코오롱의 직영 온라인 쇼핑몰 조이코오롱에서 구매 가능하다. 롯데백화점에서 15만원에 판매 중이고, 코오롱의 제품들은 세일이 별로 없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롯데백화점 캠핑용품 페어이기에 밀레 매장 매니저의 도움으로 1만 원을 할인을 적용받고 추가로 5% 더 할인받아 구입했다. 백화점에서 구매했지만, 짐을 들기 귀찮아서 .. 2019. 11. 7.
📍 오토캠핑용텐트 리빙쉘텐트(거실형텐트) 밀레텐트 마스터 패밀리 MMJXM-00140 리뷰 (설치방법) 2015.08.02 01:12 오토캠핑용텐트 리빙쉘텐트(거실형텐트) 밀레텐트 마스터 패밀리 MMJXM-00140 리뷰 (설치방법) 캠핑용품 밀레텐트 마스터 패밀리 리뷰 (설치 방법). 오토캠핑용 캠핑용품중에서 가장 핵심인 텐트. 작년에 구입한 밀레의 리빙쉘텐트 밀레 마스터 패밀리. 밀레 마스터 패밀리 리빙쉘텐트 설치 방법 설명이다. 텐트 가방을 연다. 방수포에 쌓여 있는 본체를 펼친다. 리빙쉘 텐트의 본체를 먼저 펼치고. 폴대를 조립한다. 텐트 본체의 폴데 구멍의 색과 폴대색을 일치 시켜서 설치 한다. 잘 넣고 잘 걸고, 잘 조립하면 끝. 리빙쉘 텐트가 완성되면, 이너텐트 방수포를 걸어 준다. 이너텐트를 걸어 준다. 캐노피 폴대를 세워주면 끝. 완성이다. 설치된 밀레텐트의 내부는 이정도로 넓다. 저 요는.. 2019. 11. 3.
📍캠핑난로 파세코 캠프10 석유난로 - 준 동계캠핑을 대비 등유난로, 기름난로 2017-11-29 23:05 재작년에 구입했던 간절기용 캠핑난로인데요. 2년이 지난 지금도 거의 새 거 같습니다. ㅜㅜ. 구입한 첫해에 딱 한번 캠핑에 들고 간 뒤로 쓰질 못했네요. 나름 준 동계 캠핑용 난방을 위해 구입했던 파세코 캠프 10 캠핑난로인데 말이죠. 작년, 그리고 올해...캠핑에 대한 열정이 꺼져 버린 것인지... 캠핑 대신에 자꾸만 포천 아토 펜션 캠핑장에 가게 되네요. 이 번 주에도 아토펜션에아토 펜션에 갈 예정인데, 아토 펜션에서 10월 이벤트로 난로를 무상 대여해준다고 해요. 사실 아토펜션에 펜션을 빌려 가지만, 스크린 타프도 쳐있고, 캠핑의자도 릴랙스 의자에 테이블에 키친 테이블, 버너까지 설치되어 있어서 번거롭게 텐트나 타프 치느라 고생하지 않고 캠핑 분위기를 내고 쾌적하게 쉬.. 2019. 10. 18.
📍 캠핑용품 코베아 화로대 챠콜 파이어캠프 II (M) KNBB0102 - 문제는 숯이야. 바보야! 2015.05.22 11:11 캠핑용품 코베아 화로대 챠콜 파이어 캠프 II (M) KNBB0102 - 문제는 숯이야. 멍청아! 제목이 과격한데, 90년대 유행어?다. 빌 클린턴이 대선에서 쓴 어구로. "문제는 경제야, 바보야" (It's the economy, stupid)를 패러디해보았다. 화로대에 대해서는 뭐 이러쿵 저러쿵 말이 많겠지만, 화로대는 어차피 그냥 쇳덩이일 뿐이다. 물론. 너무 얇다던지 택도 없는 철로 만들었다면, 어처구니 없겠지만, 화로대의 선택 기준은 크기와 휴대성 뒤틀리지 않는 내구성일 것이다. 화로대가 좋다고 해서, 고기 맛이 좋아지지는 않는다. 바로 그 부분의 문제는 챠콜의 문제다. 물론 화로대가 구멍이 숭숭 뚫린 디자인이라 차콜을 날려버릴 정도로 공기가 너무 많이 유입되는 디.. 2019. 8. 5.
TAIGA 캠핑/차량용 소형 냉장고 수리 - 워터펌프 & 우레탄 호스 배관 교체 2014.06.30 14:38 캠핑 차량용 소형 냉장고 수리 마눌님이 10년 넘게 처박아뒀던 타이가의 캠핑용/ 차량용 소형 냉장고를 올해 수리했다. 냉각수 순환용 워터펌프가 10년넘게 방치되면서 녹이 슬고 플라스틱이 깨져 못쓰게 되어서 워터펌프를 교체해서 지난 3번의 캠핑 중에서 2번을 잘 사용했는데, 저번 캠핑 때 갑자기 캠핑 냉장고가 성능을 제대로 발휘하 지를 못했다. 소형 냉장고라고는 해도 기본적으로 냉장고의 원리와 거의 동일하다. 다만 다른 점이라면, 주 냉각은 내부의 열전소자(펠티어 소자)로 냉각을 하는데 펠티어 소자의 한쪽이 차가워지면 다른 쪽은 뜨겁다. 이 열을 식히지 않으면 차가운 쪽의 온도도 올라간다. 펠티어의 소자는 뜨거운쪽의 온도와 차가운 쪽의 온도차를 발생시키는 장치이기 때문에 소자.. 2019. 7. 31.